2018.03.17 12:30

조원우와 김근수 그리고 배연서와 오담률이 팀 대항전 2:2 배틀에서 승리를 차지했다.

산이 치타 팀의 조원우 김근수와 행주 보이비 팀의 배연서 오담률이 팀대항전에서 승리를 거뒀다.

16일 오후 방송된 Mnet ‘고등래퍼2’에서는 1차 팀 대항전 2:2 배틀을 벌이는 고등래퍼 16인의 모습이 그려졌다.

지난주 팀 대표 결정전에서 절반의 인원이 탈락하고 16명이 살아남은 가운데 래퍼들은 두 명씩 한 조를 이뤄 상대 팀과 승부를 벌이는 팀 대항전이 시작됐다. 1차 팀 대항전의 주제는 교과서 랩. 각 래퍼들은 교과서에 나오는 시나 소설 중에서 주제를 정하고 가사를 준비했다.

고등래퍼1’의 지역대표를 포함한 100명의 학생 평가단 투표로 승패가 갈린다. 승패 결과에 따라 한 쪽 팀에서는 반드시 탈락자가 발생하게 된다. 이긴 팀의 무대는 방송 다음 날 정오, 음원으로 출시될 예정으로 불꽃 튀는 대결이 시작됐다.

첫 번째로는 행주 보이비 팀의 윤진영 이승화와 산이 치타 팀의 조원우 김근수의 대결이 그려졌다. ‘껍데기는 가라를 선택한 조원우와 김근수 팀은 허례허식에 대한 비판을 담은 가사로 호평을 받았다. 윤진영 이승화는 흔들리며 피는 꽃을 선택하고 리허설까지 불안한 모습을 보였던 두 사람은 본 무대에서는 실수 없는 공연을 보여주며 환호를 받았다. 그 결과 조원우와 김근수 팀이 12표차로 승리를 거머쥐었다.

그루비룸 팀의 이병재 하선호 팀은 행주 보이비 팀의 배연서 오담률 팀과 붙게 됐다. 키프클랜의 집안 싸움으로 화제를 모은 이들의 대결에 모든 이들의 관심이 쏠렸다. 이병재와 하선호는 타는 목마름으로를 모티브로 한 무대에서 남다른 리듬감으로 환호를 자아냈다. ‘을 선택한 배연서와 오담률은 완벽한 호흡으로 말이 필요 없는 무대를 꾸몄다.

이병재와 하선호는 '타는 목마름으로'를 재해석 하여 10대들이 갈망하는 것을 보여주었다. 이어 ''을 선보인 배연서와 오담률은 마치 부부와 같은 호흡으로 완벽한 무대를 선보여 승리를 거머쥐었다.

또한, 윤진영와 이승화, 조원우와 김근수의 대결이었다. 조원우와 김근수는 '고등래퍼'가 랩이 아닌 방송출연용으로 변모하는 것에 대한 안타까움을 담아 허영심을 비판하는 껍데기는 가라'로 랩을 재해석 하여 관중들의 환호성을 자아냈다.

이어 이어진 무대는 윤진영과 이승화였다. 이들은 '흔들리며 피는 꽃'을 선택하였고 두팀 모두 멋진 무대를 선보였다. 결과는 조원우와 김근수의 승리였다.


나 혼자 산다승리가 배우 천우희를 언급하는 동시에 에너자이저 워커홀릭의 일상에 허당 한 스푼을 뿌린 듯 인간미 넘치는 모습을 가감 없이 공개했다. 그는 자신의 회사 총회에서 기습질문을 받아 새침한 표정을 짓는가 하면 주짓수 도장에서는 원타임 오진환에게 속수무책으로 당하는 등 진지함 속에서 깨알 허당기를 발산해 웃음 폭탄을 터트렸다.

17일 시청률조사회사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16일 방송된 나 혼자 산다는 전국시청률 18.0%, 210.6%로 동시간대 왕좌를 차지했다.

지난주에 이어 이번 주 공개된 승리의 일상 역시 화려했다. 가맹점 총회를 연 그는 위풍당당한 사업가 포스를 뽐내며 회의장에 도착했고, 처음 보는 그의 모습에 무지개회원들은 드라마 찍는 중 아니냐며 승리몰이를 했다. 회의 중에도 그는 감사패를 전달하는 등 위엄 있는 이대표의 일상을 보여주며 끊임없이 시청자들을 놀라게 했다.

하지만 이 같은 모습도 잠시 승리는 가맹점주들과 대화를 나누며 허당기를 발산했다. 한 가맹점주가 승리에게 포상금을 챙겨달라, 노는 시간을 줄이고 카운터를 봐 달라 등 돌직구 질문을 날리며 승리를 당황하게 했다. 이에 승리는 새침한 표정으로 여러분들이 이런 식으로 하시기 때문에 연예인 분들이 창업을 안 하시는 겁니다라고 받아치며 아웅다웅해 웃음을 안겼다.

알고 보니 돌직구 질문을 던진 가맹점주는 승리의 아버지였고, 어머니와 이모 역시 점주였던 것. 네 사람은 총회 후 함께 식사를 했다. 고급스러운 한식당에서 승리의 아버지는 국밥과 소주를 찾았고 승리가 예능 라디오스타에서 한 말 때문에 자신이 유명인사가 돼 콘서트장에서 팬들과 쉴 새 없이 사진을 찍은 일화를 얘기하며 유머감각을 뿜어냈다. 그러면서도 은연중에 승리를 향해 애정을 드러내 훈훈함을 더했다.

식사 후 승리는 다시 사업가로서 바쁜 일상을 소화했다. 이번에 그는 자신이 운영하는 클럽에 방문해 조명과 음향을 체크한 것. 그는 제가 하는 일들은 사람들을 즐겁게 해주는 거예요라며 일에 대한 자부심을 드러냈다. 이에 전현무는 승리 씨는 쉴 때가 있어요?”라고 질문했고, 승리가 저는 이게 쉬는 거예요라며 진정한 워커홀릭의 모습을 보여줘 무지개회원들이 절로 감탄하게 만들었다.

승리가 하루 일과 중 마지막으로 간 곳은 바로 주짓수 도장이었다. 그는 지난 태양 편에서도 태양과 대성에게 주짓수를 가르쳐주며 주짓수 사랑을 보여줬으며 주짓수 대회에서 메달까지 딴 실력자였다. 그가 간 도장에는 원타임 오진환이 있었고, 오진환이 주짓수를 시작한지 4~5년 만에 대회 챔피언이 됐음이 공개돼 모두를 깜짝 놀라게 만들었다.

하루종일 이대표로서 위엄을 뿜어냈던 승리는 도장에서 한없이 자신 없는 모습을 보였는데, 화장실에 가면서 밀어야 하는 문을 당겨 허당기를 발산할 시동을 걸었다. 그는 오진환과 스파링을 하며 지금까지의 이대표 모드와는 정반대의 모습을 보여줬다. 그는 5분짜리 스파링을 하며 오진환에게 쉴새 없이 조임을 당했고, 세상에서 가장 긴 5분을 보내며 애처로운 표정을 지어 폭소를 유발했다.

승리의 바쁜 하루를 본 전현무는 승리 씨는 남들보다 세 배를 사는 거 같아요라며 감탄을 금치 못했다. 이에 승리는 제가 이렇게 살아야 사고를 안쳐요라며 부지런하게 살아가는 이유를 밝혔고 무지개회원들이 모두 그의 매력에 푹 빠졌다.

한편 승리는 천우희 배우님이랑 결혼식 때 친해져서 밥 한 번 먹기로 했다천우희 배우님이 너무 에너지가 좋고 밝더라. 그땐 정신이 없어서 전화번호를 못 불어봤다. 천우희 SNS를 팔로우 했는데 맞팔로우 해주셨다. ‘써니팀 배우들과 함께 식사하기로 했다"며 천우희에 대한 호감을 드러내 눈길을 끌었다.

승리와 함께 전현무의 팬미팅 현장 역시 빵빵 터지는 웃음을 안겼다. 지난주 전현무는 지나치게 적막한 팬미팅장에 팬들이 몇 명 오지 않았을까봐 걱정했다. 하지만 그의 걱정과 다르게 많은 팬이 자리를 빛내주고 있었던 것. 전현무는 안도의 미소를 지으며 오프닝 멘트를 마쳤고, 그 어느 때보다 열심히 준비한 피아노곡을 연주했다.

하지만 그의 팬미팅은 순탄치만은 않았다. 팬들은 그의 가슴 털에는 환호했지만 애장품 경매와 팬서비스에는 소극적이었는데 예측불허한 팬들의 사랑 표출법은 프로 MC인 전현무를 더욱 긴장하게 만들었다. 이에 전현무는 서툴지만 진심을 다한 춤으로 팬들의 사랑에 보답했다.

나 혼자 산다는 승리와 전현무가 최선을 다한 하루를 보여줬다. 에너지가 충만했던 승츠비 승리의 하루와 최선을 다해 팬 사랑에 보답한 전현무의 팬미팅은 그들의 열정으로 반짝반짝 빛났고 시청자들 역시 두 사람의 매력에 푹 빠진 시간을 가졌다.

'나 혼자 산다'에 동방신기가 떴다.

16일 오후 방송된 MBC '나 혼자 산다'에서는 5주년 특집 1탄 주인공인 승리의 일상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 말미, 5주년 특집 2탄의 주인공이 공개됐다. 이들은 바로 동방신기. 최강창민과 유노윤호는 '나 혼자 산다'를 통해 일상을 최초로 공개하게 됐다.

유노윤호와 최강창민은 극과 극 일상을 예고했다. 아침부터 춤을 열정적으로 추고, 친구들에 둘러싸여 남자의 우정을 다지는 유노윤호와 홀로 술을 마시며 편안함을 즐기는 최강창민은 언뜻 봐도 180도 다른 일상을 살고 있었다.

최강창민의 상반신 공개부터 유노윤호의 절친 손호준의 등장까지, 다양한 기대 포인트가 있는 '나 혼자 산다'5주년 특집 2탄 동방신기 편이 많은 기대를 모았다.

동방신기가 등장하는 '나 혼자 산다'는 오는 23일 오후 1110분 방송 예정이다.

승리에 이어 같은 시대에 활동했던 동방신기의 출연이 반갑다.

두터운 팬덤을 보유하며 사생활을 잘 공개하지 않았던 유노윤호와 최강창민이기에 다음 주가 기대된다.

 

Posted by 이름은 없다. 무명人

티스토리 툴바